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지역뉴스 제주시
제주시내 학교 주변 불법광고물 몸살최근 한달간 보호구역 등서 6495건 적발
김경필 기자
입력 2019-10-06 (일) 13:26:00 | 승인 2019-10-06 (일) 15:49:28 | 최종수정 2019-10-06 (일) 15:49:28
자료사진

제주시내 학교 주변이 불법광고물로 몸살을 앓고 있다.

제주시는 지난 8월 26일부터 9월 27일까지 학교 및 통학로 주변 노후 간판과 불법 유동광고물 등에 대한 단속을 실시했다.

단속 결과 고정광고물 8건, 유동광고물 6487건 등 6495건을 적발해 정비하고 48건에 대한 계고를 추진했다.

불법광고물은 초·중·고등학교 주변 어린이보호구역 및 교육환경보호구역 내 상가와 유흥업소, 숙박시설 일대 도로 등에서 집중 적발된 것으로 전해졌다.

제주시 관계자는 “어린이 안전을 위해 학교 및 통학로 주변 불법광고물 일제 점검 및 단속을 실시했다”며 “이번 단속을 통해 안전한 통학 환경을 조성하게 됐다”고 밝혔다.

한편 제주시는 쾌적한 도시환경 조성을 위해 매주 수요일과 토요일 기동순찰반을 운영, 현수막, 벽보, 전단 등 불법 유동광고물을 집중 정비하고 있다.

올해 1월부터 8월까지 불법광고물 적발건수는 고정광고물 407건, 현수막 3만9052건, 벽보 31만7297건, 전단 758만871건, 배너 386건, 입간판 3872건 등 794만1885건이다. 김경필 기자

김경필 기자  kkp2032@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경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가장 많이 본 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