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사회/복지 종합
"동물테마파크 사업 조속히 추진해야"
박시영 기자
입력 2019-11-12 (화) 12:54:09 | 승인 2019-11-12 (화) 12:55:50 | 최종수정 2019-11-12 (화) 12:57:58

추진위 12일 도민의 방에서 기자회견

제주시 조천읍 선흘2리마을회(이장 정현철)와 제주동물테마파크추진위원회(위원장 이정주)는 12일 제주도의회 도민의 방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제주동물테마파크 사업의 조속한 추진을 촉구했다.

이들은 기자회견에서 "동물테마파크는 2005년 제주도 최초의 투자진흥지구로 지정됐다"며 "제주도에서 최고의 심의위원과 전문가들이 법규와 절차에 따라 심의절차를 진행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람사르습지는 사업부지와 직선으로 7km나 떨어져 있다"며 "사업자측과 마을회는 람사르습지 지역관리위원회와 지속적으로 협의도 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특히 "현직 이장이 있음에도 불법적으로 이장을 선출하고 마을 행사에 참석도 하지 않으면서 권리만 주장하는 소수 이주민의 행동에 제동을 걸어야 한다"고 말했다.

추진위는 이에 따라 "이제는 행정이 나설 때"라며 "제주동물테마파크가 10여년 방치된 우리 마을의 숙원사업으로, 일자리를 찾아 청년들이 찾아오고 아기 울음소리가 울려 퍼질 수 있도록 도와달라"고 요구했다.

박시영 기자  lizzysy@naver.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시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