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정치
"제주 제2공항 지역경제 위기해결할 획기적 기회"
김용현 기자
입력 2019-11-17 (일) 16:35:35 | 승인 2019-11-17 (일) 16:40:21 | 최종수정 2019-11-17 (일) 16:40:21
15일 제378회 도의회 제2차 정례회 제1차 본회의에서 원희룡 지사가 2020년도 도 예산안 제출에 따른 시정연설을 하는 모습.

원희룡 제주도지사 15일 도의회 2차 정례회 시정연설서 밝혀
5조원 이상 투입 지역균형발전 도모 지역경제 지도 바꿀 동력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는  제주경제 활성화를 위해 제주 제2공항을 원활하게 추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원 지사는 15일 오후 제378회 도의회 제2차 정례회 제1차 본회의에서 2020년도 도 예산안 제출에 따른 시정연설을 통해 "제주 제2공항은 직면한 제주의 경제위기를 해소시킬 획기적인 기회가 될 것이다"이라며 추진의지를 재천명했다.

원 지사는 "제주 경제에 활력을 불어 넣기 위해 대내·외 경제 환경이 개선되지 않고, 획기적인 외부의 개선 기회도 주어지지 않는 한 지방재정만을 통한 위기 극복은 한계에 부딪힐 수밖에 없다"며 "제주 제2공항에는 5조원 이상의 재원이 투입되는 대형국책사업으로 지역의 경기가 되살아나고, 일자리가 늘어나며, 미래세대의 경제활동 기회를 확대시킬 사업이다"고 강조했다.
또 "제2공항은 제주균형발전을 도모하는 것은 물론 제주의 경제지도를 완전히 바꾸는 동력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원 지사는 "제2공항 기본계획에 도민이익과 제주 균형발전, 함께 잘사는 상생발전 방안이 촘촘히 담길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원 지사는 내년도 예산안 심의와 관련해 "2020년 예산안은 올해보다 5378억 원이 증가한 5조 8229억원을 편성했다"며 "확장적 재정정책과 집행에 방점을 둔 도정 운영으로 민생경제 활력화, 청정환경과 환경자산 보전, 생활환경 인프라 확충에 집중하겠다"고 내년 도정 운영 방향을 제시했다.

또 "지속가능한 미래성장동력 확보를 위해, 1차 산업과 관광산업 등 전통적 기간산업과 미래 산업 등 연관 산업이 동반 성장하는 생태계를 조성하는 데 매진하겠다"고 밝혔다. 김용현 기자

김용현 기자  noltang@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용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3
전체보기
  • 슈퍼맨 2019-11-18 09:37:11

    찬성합니다.   삭제

    • 제주사랑 2019-11-18 09:27:17

      제2공항이 아니어도 지역경제 활성화 할 수 있는 기회는 얼마든지 있을 수 있다고 봅니다.
      미래산업에 관한 통큰 개방과, 지역적 상품개발을 통한 지역의 경제 활성화, 무조건적인 제한 조치가 아닌 제한적, 조건적 지역개발, 제주도 예산이 지역 발전과 관련 된 집행, 공정한 법률적 잣대를 통한 개발등. 공정하게 처리되지 못하는 제2공항에 대한 언쟁은 그만. 제2강정사태보다 더한 마찰이 우려되는데, 왜 그리 붙잡고 가시는지, 다시 공정하게 시민사회가 원하는대로 제조사 후 결정하면은 안되는지.   삭제

      • 제주사랑 2019-11-17 17:24:57

        대단하십니다 항상 응원하겠습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