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지역뉴스
나눔1번지 성산읍 저력 보여준다
고두성 기자
입력 2019-12-04 (수) 16:13:29 | 승인 2019-12-04 (수) 16:14:56 | 최종수정 2019-12-04 (수) 16:14:56

도내 첫 복지재원 7억 돌파 이어 착한가정 100호 달성

성산읍지역사회보장협의체(공동위원장 강승오·김한영)가 도내 최초 복지재원 7억원 달성에 이어 지난 3일 착한가정 100호를 달성했다.

성산읍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지난 2015년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1:1복지기금 매칭 업무협약을 체결,  '성산희망나눔'캠페인을 전개한 이래 올해 7월 지역복지 기금 모금액 7억원(매칭액 포함)을 돌파했다. 이어 착한가정 100호도 함께 달성, 지역의 어려운 이웃을 도울 수 있는 든든한 배경이 되고 있다.

현재 착한가게(월 3만원 이상) 214개소, 착한개인(월 5000원 이상) 248명, 착한가정(한가구 2만원 이상) 100가구가 동참하고 있으며 매월 평균 모금액이 990만원에 이르고 있다. 여기에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김남식)의 1:1 매칭금액이 더해져 11월말 현재 복지재원 7억8700만원에 이르고 있다.

이렇게 기부된 돈은 '성산희망동행' 지역특화사업 서비스 연계지원에 사용되고 있으며 올해에는 △저소득가구 맞춤형 주거환경 개선사업 △성산읍의 어멍 愛 요람 △동계방학 초등학생 돌봄교실 등 19개 사업에 1억9000만원이 지원됐다.

한편 성산읍은 오는 6일 올해로 7회째를 맞이하고 있는 '후원인의 밤' 행사를 개최, 지역의 후원자 및 관내 기관단체장들을 모시고 이웃돕기 물품(후원증서) 전달 등 따뜻한 화합의 장을 마련할 예정이다. 

고두성 기자  dsko1526@naver.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두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