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사회/복지 종합
"국토부 제주 차별 논란 키워 정책 전환 시급"비상도민회의 9일 논평
박시영 기자
입력 2020-01-09 (목) 18:30:37 | 승인 2020-01-09 (목) 18:31:25 | 최종수정 2020-01-09 (목) 18:31:25

제주 제2공항강행저지비상도민회의는 9일 논평을 내고 국토부의 제3차 항공정책 기본계획이 전반적으로 항공시장 확대와 항공 관련 산업 개발에만 치우쳐있다는 부정적 평가가 지배적이라고 지적했다.

비상도민회의는 "제주지역 항공수요 급증은 저가항공의 공격적인 공급정책의 결과"라며 "대안으로 추진되는 공항인프라 확충도 객관적인 검증 절차를 생략한 채 일방적으로 이뤄지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지역주민들과 시민사회 단체의 '제주공항 활용으로 충분하다'는 입장과 '제주의 환경수용력을 감안한 항공정책 재검토' 입장이 도민들 다수의 여론을 확보하고 있기 때문에 부적절한 정책이라는 비판을 면하기 어렵다"고 주장했다.

비상도민회의는 "제2공항 정책은 원점에서 다시 세세히 들여다보고 면밀히 검토할 시간이 필요할 것"이라고 밝혔다. 박시영 기자

박시영 기자  lizzysy@naver.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시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2020-01-11 06:40:04

    "제2공항 정책은 원점에서 다시 세세히 들여다보고 면밀히 검토할 시간이 필요할 것" 여기서 반대단체의 의도가 온전히 드러나네요. 시간을 끌어서 사업을 저지하고자 하는 것입니다. 도민공론화? 역시 도민의 현재 의견에는 안중에도 없습니다.그들의 주장대로 "면밀히"검토한다면 - 지난 4년이 모자란다는 뜻이겠지요 - 40년은 지나야 결론나지 않을까요? 그때는 지금 반대단체분들이 살아계실지 모르겠네요.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