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정치 18대 총선(2008)
통합민주당 김재윤 후보 출마의 변
이창민 기자
입력 2008-04-02 (수) 16:16:05 | 승인 2008-04-02 (수) 16:16:05

제18대 총선 출마를 결정하면서 가장 큰 이유는 책임감이었다.

서귀포시 혁신도시, 영어교육도시, 제2관광단지, 민군복합형 기항지 건설 등 재임기간 동안 시작한 일들을 결실로 맺어 시민 여러분께 돌려드리고 싶다.

또한, 4·3위원회를 폐지, 제2공항 시기상조 발언 등 제주를 홀대하는 이명박 대통령과 4·3을 좌파세력의 반란, 무장폭동으로 보는 그 주변 세력들을 반드시 막아내야 한다.

특히 새 정부는 해수부를 폐지하고 농촌진흥청도 폐지하려고 했다. 감귤 등 일방적 희생을 강요하는 한미FTA를 적극 추진하는 농업포기정부이다. 이로부터 감귤농가를 지키고 제주의 자존심을 지킬 수 있는 정통야당 후보는 김재윤뿐이다.

늘 원칙과 기본을 지켜온 것처럼 깨끗하고 올곧은 의정활동으로 인정받았다. 지난 4년 발로 뛰며 열심히 배운 초보 로비스트였다면 앞으로 4년은 힘있는 재선의원으로서 서귀포시 지역발전을 확실하게 이뤄내겠다.


이창민 기자  lcm9806@para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