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사회/복지 장애인/복지
한국병원 개원 32주년 기념 '이웃사랑'화환·화분 대신 받은 사랑의 쌀 20㎏ 100포 적십자 전달
김봉철 기자
입력 2015-07-31 (금) 17:53:45 | 승인 2015-08-01 (토) 17:18:00 | 최종수정 2015-08-01 (금) 21:59:42
   
 
     
 

혜인의료재단 한국병원(원장 고태만)이 31일 사랑의 쌀 20㎏ 100포를 대한적십자사 제주특별자치도지사(회장 김영택)에 전달했다.

이번 전달된 쌀은 개원 32주년을 축하해주기 위해 화분과 화환을 대신해 받은 쌀을 모은 것이다.

제주적십자사는 기증받은 쌀을 취약계층 무료급식 지원 및 삼도1동 주민센터와 연계하여 취약계층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또 한국병원은 앞서 30일에는 병원 앞에서 제주혈액원과 연계해 개원 32주년 기념 사랑의 헌혈 행사를 진행하기도 했다.
 
고태만 원장은 "무더운 여름날 어려운 이웃들에게 희망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와 더불어 발전할 수 있는 다양한 사회 공헌 활동 및 이웃사랑 실천을 지속적으로 펼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봉철 기자

김봉철 기자  bckim@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봉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