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전국종합 정치
연체·미납 통신료 1조8천억…"가계통신비 낮춰야"
제민일보
입력 2015-09-09 (수) 10:20:11 | 승인 2015-09-09 (수) 10:21:24 | 최종수정 2015-09-09 (수) 10:20:45
   
 
     
 
연체되거나 미납된 통신요금이 1조8천억원을 넘은 것으로 나타났다.
 
9일 국회 미래창조과학방송통신위원회 소속 최원식 새정치민주연합이 미래창조과학부에서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연체·미납된 통신요금은 460만6천502건, 1조8천522억원에 달했다. 
 
통신요금 연체자 중 법인과 사업자를 뺀 개인 354만명 가운데 40대가 23%, 30대와 50대가 각 20%, 60대 이상이 17%, 20대가 15%를 차지했고 나머지 5%는 19세 이하 청소년이었다. 
 
 
평균 연체액은 20대가 53만6천원, 30대가 50만1천원, 40대가 44만4천원, 50대가 40만3천원, 60대 이상이 32만4천원 등이었다.  
 
최원식 의원은 "가난한 사람들의 소득이 갈수록 주는 와중에 가계 통신비는 세계에서 가장 비싼 수준"이라며 "가계 통신비를 낮추고 소득을 늘릴 수 있는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제민일보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