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전국종합 정치
미국 "한·일 '위안부 조기타결' 협의 가속화 합의 환영""한·일·중의 강력하고 건설적인 관계가 역내 평화·안정에 기여"
제민일보
입력 2015-11-03 (화) 09:02:31 | 승인 2015-11-03 (화) 09:02:42 | 최종수정 2015-11-03 (화) 09:02:40
   
 
     
 
미국 국무부는 2일(현지시간) 한국과 일본이 정상회담을 통해 일본군 위안부 문제를 조기 타결하기 위한 협의를 가속화해 나가기로 한데 대해 환영 입장을 표명했다.
 
엘리자베스 트뤼도 국무부 공보국장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한·일 정상회담 결과에 대한 평가를 묻는 질문에 이같이 답변했다.
 
트뤼도 국장은 또 지난 1일 서울에서 개최된 한·일·중 정상회의와 관련해 "우리는 3국 정상회담을 환영하며 관계증진을 위한 노력을 지지한다"며 "3국의 강력하고 건설적인 관계가 역내 평화와 안정에 기여한다고 믿는다"고 밝혔다.
 
박근혜 대통령과 아베 신조 일본 총리, 리커창 중국 총리는 1일 청와대에서 3국 정상회의를 가진 뒤 '동북아 평화협력을 위한 공동선언'을 채택했다. 박 대통령은 이와 별도로 2일 청와대에서 취임 이후 처음으로 아베 총리와 양자 정상회담을 가졌다.연합뉴스

제민일보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