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정치 6·13 지방선거
민주당 도의원 공천 후보 결정
윤주형 기자
입력 2018-04-20 (금) 07:59:49 | 승인 2018-04-20 (금) 08:03:20 | 최종수정 2018-04-20 (금) 09:00:25

삼양·봉개 및 표선면 선거구 공천자 없어 
29개 선거구 후보자 확정…선거 운동 본격
 

더불어민주당 제주도당이 도의원 후보 경선 지역에서 후보자를 결정했다. 

민주당 도당은 지난 18일과 19일 권리당원선거인 ARS투표를 통해 도의원 후보 경선을 했다. 
이번 경선 지역은 이도2동을, 용담1동·용담2동, 화북동, 연동갑, 애월읍, 송산동·효돈동·영천동·동홍동·안덕면 등 8개 선거구다. 

경선결과는 이도2동을 강성민(61.73%)·홍광일(38.27%), 용담1동·용담2동 김영심(61.42%)·강대규(38.58%), 화북동 강성의(61.53%)·홍기철(38.47%), 연동 갑 양영식(78.64%)·황경남(21.36%), 애월읍 강성균(69.67%)·김대영(30.33%), 송산동·효돈동·영천동 김주용(51.49%)·현맹수(48.51%), 동홍동 윤춘광(50.77%)·강익자(49.23%), 안덕면 조훈배(45.42%)·진경구(14.88%)·하성용(39.69%)이다. 

현역 의원이 맞붙었던 동홍동에서는 윤춘광 예비후보가 강익자 예비후보를 1.54%포인트 차로 앞서 공천권을 따냈다. 

화북동에서는 홍기철 예비후보(38.47%)가 정치 신인 강성의 예비후보(61.53%)에 뒤지면서 강성의 예비후보가 민주당 후보로 나선다. 

도의원 출신의 김영심 예비후보(61.42%)는 강대규 예비후보(38.58%)에 앞서며 도의회 입성에 재도전하게 된다. 

교육의원에서 지역구 의원으로 도전하는 강성균 예비부호(69.67%)가 김대영 예비후보(30.33%)에 앞서면서 공천권을 따냈다. 

이에 따라 민주당은 단수 공천신청을 한 21곳에 대해 공천을 마무리했고, 이번 경선을 통해 8명의 후보를 공천하면서 모두 29개 선거구 후보자를 확정했다. 

다만 공천이 확정되지 않은 곳은 현역 안창남 의원이 김은정 예비후보와의 경선 문제를 제기한 삼양·봉개동과 예비후보자 신청이 없던 표선면 등 2곳이다.

윤주형 기자  21jemin@naver.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주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