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Week&팡 책마을
현대인 위로하는 반려식물 에세이
송민식 기자
입력 2019-04-18 (목) 14:25:01 | 승인 2019-04-18 (목) 14:25:34 | 최종수정 2019-04-18 (목) 14:25:30

박원순 「식물의 위로」

현대인의 삶에 위로를 주는 반려식물 에세이가 출간됐다. 박원순 작가의 「식물의 위로」는 식물을 키우는 과정에서 자신을 돌보며 마음을 치유하는 과정을 담았다.

최근 정서적 안정의 중요성이 대두되며 일명 '플랜테리어'가 주목받고 있다. 플랜테리어는 '플랜트'와 '인테리어'가 합쳐진 단어로 식물 인테리어를 뜻하는 말이다. 단순히 미세먼지 정화, 전자파 차단 등 실질적인 효과보다 더욱 큰 식물의 매력은 감정의 회복이라고 저자는 말한다.

식물을 키우며 느끼는 소소한 감정의 변화와 미묘한 교감이 바로 그 핵심이라는 것이다. 이 책은 반려동물과는 달리 즉시적인 소통은 없지만 매일을 함께 살아가는 식물과의 삶 속에서 심신의 안정을 찾을 수 있다는 사실을 다시금 일깨운다. 행성B·1만3500원. 

송민식 기자  gasmin14@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민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