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정치 종합
롯데면세점 제주 매장에 장애인바리스타 카페 유치을청년 장애인 일자리 창출 위해 사회적기업인 일배움터와 업무협약
김용현 기자
입력 2019-06-24 (월) 17:52:42 | 승인 2019-06-24 (월) 17:53:28 | 최종수정 2019-06-24 (월) 17:53:28

롯데면세점 제주는 본사 매장에 장애인 바리스타 카페를 유치한다. 

롯데면세점제주(주)는 제주 지역 청년 장애인 일자리 창출을 위해 사회적 기업 일배움터와 24일 업무 협약식을 가졌다. 이에 따라 롯데면세점 제주점 매장에 청년 장애인 바리스타 카페 '플로베(flove)'를 운영한다.

일배움터는 2012년 9월 제주 최초 장애인 바리스타 카페 1호점을 선보였고, 2017년 3월 제주도청 내 2호점을 개점한 이후 3년여 만에 롯데면세점 제주에 3호점을 개점한다. 

3호점은 롯데면세점 제주의 매장 리뉴얼이 완료되는 올해 하반기 선보일 계획이다.

롯데면세점 제주는 플로베 3호점의 원활한 운영을 위해 수도 광열비를 비롯한 매장을 무상 임대한다. 또한 장애인 바리스타 전문 인력 육성을 위해 5년 간 7000만 원의 운영 경비와 일자리 창출 지원금을 후원한다.

플로베 3호점은 연중무휴로 운영되는 롯데면세점의 특성과 주 고객층인 중국인 고객의 취향을 반영, 외국어 전문 인력을 추가 고용하고 중화권을 겨냥한 메뉴 개발에 나선다. 

김용현 기자  noltang@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용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