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정치 종합
제주 한수리 돈지 등 전통포구 2곳 복원사업 추진
김용현 기자
입력 2020-03-18 (수) 17:43:34 | 승인 2020-03-18 (수) 17:45:10 | 최종수정 2020-03-18 (수) 17:44:57
지난해 준공된 삼양 가름성창전통포구. 제주도 제공

제주자치도는 올해도7억4200만원을 투입해 전통포구인 제주시 한수리 돈지(평수)포구·서귀포시 위미3리 테웃개포구에 대한 복원사업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한수리 돈지(평수)포구는 포구 외항부 방파제 보강, 용천수 돌담길과 연결길 이음공사, 포구 안 용천수 구조물 철거 및 친수공간 조성, 철재 등대 부근 포토존 조성 등을 추진한다. 위미3리 테웃개포구는 항내 수심확보, 친수시설 확충, 용천수 활용 시설을 조성한다.

도는 전통포구 복원·정비를 추진함에 있어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사전 지역주민의견 및 고증 등을 통한 최대한 원형을 살리고 공공디자인을 도입 및 어업유산을 연계해 사업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도는 지난 2015~2019년까지 4년 동안 6개소를 복원했으며, 2019년 사업은 2020년 2월에 마무리될 예정이다


김용현 기자  noltang@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용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