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사회/복지 종합
여성 관광객 살해 용의자 알고보니 '준강간'으로 재판중
고경호 기자
입력 2018-02-13 (화) 09:16:00 | 승인 2018-02-13 (화) 09:16:14 | 최종수정 2018-02-13 (화) 15:09:54

속보=제주시내 게스트하우스에서 20대 여성 관광객을 살해한 것으로 추정되는 용의자가 준강간 혐의로 기소돼 재판을 받고 있던 것으로 확인됐다.

13일 제주지방법원에 따르면 자신이 관리하는 게스트하우스 인근에서 관광객 A씨(26·여·울산)를 살해한 것으로 추정되는 한모씨(33)는 지난해 12월11일 준강간 혐의로 기소됐다.

준강간은 사람의 심신상실 또는 항거불능의 상태를 이용해 간음 또는 추행한 것을 말한다.

한씨는 지난해 7월 해당 게스트하우스에서 여성 투숙객을 상대로 성추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씨는 지난 12일 2차 공판이었지만, 10일 실종 신고된 A씨를 찾기 위한 경찰의 수사가 본격화되자 이날 오후 항공편을 이용해 국내 타 지역으로 도주하면서 출석하지 않았다. 고경호 기자

고경호 기자  kkh@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경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