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핫뉴스 무공침
"전시 통해 삶 위안 얻기는 처음"
문정임 기자
입력 2008-11-12 (수) 18:25:34 | 승인 2008-11-12 (수) 18:25:34

…작가의 개인적 예술행위가 타인에게 위로를 건네는 따뜻한 풍경이 연출되고 있다.

'상필이가 만난 사람들' 타이틀로 잘 알려진 곽상필씨의 사진전이 지난 9일부터 도문예회관 제1전시실에서 열리고 있다.

 '소록도에서 만난 사람들' '오일장 풍경' '소방관의 하루' '시장사람들' 등을 테마로, 다양한 사람들의 표정과 그들의 하루가 100여점의 작품에 담겼다.

12일 전시장에서 만난 한 무리의 관람객들은 "열심히 사는 이들의 일상이 어떤 친구의 말보다 지금 나에게 힘이 된다"며 "전시를 관람하며 위로받기는 처음"이라고 말했다.

곽 씨 역시 15년전 찾아온 뇌졸중으로 신체 일부가 마비, 왼손 하나에 의지해 타인의 삶을 카메라 앵글에 담아내고 있다.

문정임 기자  mungdang@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