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신년창간특집호 2011 신년호
<신년인사-박희태 국회의장> "태화위정(太和爲政)의 정신 추구해야"
제민일보
입력 2011-01-01 (토) 00:05:34 | 승인 2011-01-01 (토) 00:05:34

   
 
  ▲ 박희태 국회의장  
 
존경하는 국민 여러분, 신묘년 새해, 여러분의 가정에 만복이 함께 하시기를 기원합니다.

지난해 우리는 영광과 위기를 동시에 겪었습니다.

G20 서울 정상회의 성공과 세계 7대 수출대국의 위업을 달성하면서 한민족의 세계 대진출 시대를 본격적으로 열었습니다.

하지만 북한의 무력 도발과 세계 경제의 불확실성은 여전히 우리를 위협하고 있습니다.

또한 어렵고 힘든 분들에게 희망과 나눔의 온기가 충분히 전달되지 못하고 있습니다.

더욱이 국정의 중심인 국회가 지난 연말 대립과 충돌의 부끄러운 모습을 보여드려 송구스럽기 그지 없습니다.

존경하는 국민 여러분, 그 어느 때보다 시련과 위기를 맞고 있는 지금, 우리에게 가장 필요한 것은 서로를 배려하고 화합하는 정신입니다.

화합하면 필승이지만, 갈라서면 성공할 수 없습니다.

민의의 전당인 우리 국회는 크게 화합하는 것을 정치의 근본으로 삼는 '태화위정(太和爲政)'의 정신을 계속해서 추구해야 합니다.

우리 국회가 모든 분열과 갈등을 녹이는 태화위정으로 복귀할 때, 대한민국은 세계로, 통일조국으로 더 힘차게 나아갈 것입니다.

저는 국회의장으로서 화합과 통합의 국회를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우리 국회가 민주주의 발전을 선도하고 대한민국의 미래를 열어젖히는 희망의 중심이 되도록 혼신의 노력을 기울이겠습니다.

올해 우리 모두 토끼의 큰 귀처럼 더 경청하고, 더 존중해서 한마음 한뜻으로 화합하여, 대한민국 대진출의 새 역사를 써내려가기를 소망합니다.

여러분 모두의 건승을 기원합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제민일보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