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신년창간특집호 2007 신년호
도내외 도민 항상 열린마음으로 다가서야탤런트 고두심
이태경 기자
입력 2006-12-30 (토) 15:07:41 | 승인 2006-12-30 (토) 15:07:41
   
 
   
 
다사다난했던 병술년 한 해가 저물고 희망찬 정해년 해가 밝았습니다. 시작은 절반의 성공이라는 말이 있습니다. 실패가 두려워 행동으로 옮기지 못하는 사람이 있습니다. 시도하지 않은 것 자체가 이미 실패한 것과 같습니다. 그러나 하고자 하는 일을 시작하는 순간, 이미 절반의 성공을 거둔 것입니다. 제주특별자치도도 마찬가지입니다. 특별자치도 첫 해가 지나고 이제 서서히 결실의 열매를 거두어 갈 때라고 생각합니다. 이를 위해서는 도내외 제주도민들이 항상 열린 마음으로 서로를 껴안아야 합니다. 저는 TV드라마나 영화 등으로 바쁜 스케줄속에서도 고향 제주를 잊어본 적이 없습니다. 제주는 저에게 어머니 마음 같은 포근함과 힘을 주는 원동력이자 든든한 버팀목이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가끔 고향 소식을 접하면서 안타까운 마음이 들때도 있습니다. 이럴 때만다 도민 여러분들의 슬기와 지혜가 모아지길 기원하곤 합니다. 어머니가 사랑하는 제주를 사랑하고, 어머니 같은 제주를 사랑합니다. 새해 복많이 받으십시오. <고두심·탤런트>

이태경 기자  magicltk@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