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전국종합
안철수, 국민의당 신임 대표 선출
김하나 기자
입력 2017-08-27 (일) 16:17:04 | 승인 2017-08-27 (일) 16:18:46 | 최종수정 2017-08-27 (일) 16:50:45

국민의당 새 당 대표에 안철수 후보가 선출됐다.

안 후보는 27일 국회 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열린 전당대회에서 2만9095표(51.09%)를 득표해 국민의당 신임 대표로 당선됐다.

이와 함께 이번 국민의당 당권에 도전한 정동영 후보는 1만6151표(28.36%)를 획득해 안 후보의 뒤를 이었고 천정배 후보 9456표(16.60%), 이언주 후보 2251표(3.95%)를 얻었다.

이번 국민의당 전당대회는 최다득표자의 득표율이 과반에 못 미칠 경우 추가 투표를 통한 결선투표를 진행할 계획이었지만, 안 후보가 과반 이상의 득표율을 얻어 당선이 확정됐다.

또한 국민의당 최고의원으로는 박주원, 장진영 후보가 당선됐으며 전국여성위원장에는 박주현 후보, 전국청년위원장은 이태우 후보가 선출됐다.

지난 대선 당시 국민의당 '제보조작 사건' 등으로 책임론이 언급되자 '자숙과 반성'을 선언한 안 후보는 이번 선거를 통해 국민의당 대표직으로 정치권 전면에 나선다.

안 대표는 이날 수락 연설을 통해 "광야에서 쓰러져 죽을 수 있다는 결연한 심정으로 제2창당의 길, 단단한 야당의 길에 나서겟다"며, 국민의 성원 속에 당원들과 함께 살려 국민의당을 전국정당으로 키우고 내년 지방선거에서 기필코 승리하겠다"고 말했다.

김하나 기자  hana4557@naver.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하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